UPDATE. 2019-12-11 09:57 (수)
전주 동부권 교통체증 줄어든다
전주 동부권 교통체증 줄어든다
  • 강인
  • 승인 2019.11.20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와 완주 잇는 국도 26호선 전진로 420m 구간 6차로 확장 개통

완주 소양과 진안으로 출퇴근하는 전주시민 불편이 줄어들게 됐다.

전주 동부권 주요 관문이자 상습 교통정체 구간인 국도 26호선(전진로) 백자삼거리에서 동전주IC 방향 420m 도로가 기존 4차선에서 6차선으로 확장됐기 때문이다.

전주시는 전주~동전주IC~완주 소양면을 잇는 국도 26호선 전진로 확장공사가 완료됐다고 20일 밝혔다.

해당 구간은 최근 수년 간 교통량이 급증하며 확장 필요성이 지속적으로 제기됐다. 이에 전주시가 46억 원을 투입해 2개 차선을 확장한 것이다.

확장 구간을 개통하면서 도내 동부권으로 출퇴근하는 전주시민과 동전주IC를 이용하는 운전자들의 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전주시 관계자는 “동전주IC까지 남은 350m 구간도 6차선으로 확장하기 위해 앞으로 국비 확보 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