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2-11 09:57 (수)
전북개발공사, 농어촌임대주택 외부전문가 품질점검 실시
전북개발공사, 농어촌임대주택 외부전문가 품질점검 실시
  • 이종호
  • 승인 2019.11.20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전북개발공사 품질점검단이 공사에서 건설중인 공동주택의 최종 점검을 하고있다. 사진제공=전북개발공사
20일 전북개발공사 품질점검단이 공사에서 건설중인 공동주택의 최종 점검을 하고있다. 사진제공=전북개발공사

전북개발공사(사장 김천환)는 지난 19일부터 20일까지 2일간에 걸쳐, 건설중인 농어촌임대주택 2개 현장(진안 100세대·무주 80세대)에 대한 공동주택 품질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품질점검은 원광대학교 소광호 교수 등 건축·기계·전기·정보통신분야 총4명의 외부전문가로 구성된 공동주택 품질점검단이 임대분양에 앞서 세대 및 공용부위 마감 시공 상태 등을 점검했다.

공동주택 마감단계에서 예상되는 각종 문제점 및 하자예방 대책 등 고품질의 공동주택 건설 및 공급을 위한 현장점검을 통해 전문분야별로 의견을 나누고, 농어촌임대주택 현장에 적용·개선함으로써 농어촌지역 임대주택의 품질향상에 많은 부분을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품질점검을 통해 발견되는 지적사항은 현장시정 또는 보완지시 등의 조치를 취하고, 부실시공 및 심각한 하자사항에 대해서는 현장별 시공사, 건설사업관리단 등 현장관계자에 부실벌점 부과 등의 강력한 행정조치를 통해 건설현장 품질관리 및 현장관리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전북개발공사에서 지난 2017년도부터 구성·운영중인 공동주택 품질점검단은 외부전문가의 객관적이고 다양한 의견 수렴을 통해 고품질 공동주택을 건설·공급하기 위해 도입됐으며, 반기별 1회 품질점검을 통해 견실한 공동주택 건설에 일조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