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2-08 22:29 (일)
전북현대, K리그 역전 우승
전북현대, K리그 역전 우승
  • 백세종
  • 승인 2019.12.01 19:1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규시즌 3연패, 통산 7번째 우승
울산과 승점 79점 동률, 다득점 앞서

전북현대가 막판 뒤집기로 2019 K리그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전북은 정규시즌 3연패와 통산 7번째 우승의 큰 역사를 썼다.

전북 현대모터스는 1일 오후 3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정규시즌 38R 강원 FC와의 홈경기에서 강원을 1대 0으로 꺾었다. 승점 3점을 보태 울산 현대와 같은 79점을 올리는 순간이었다.

이날 같은 시각 37R까지 1위이던(승점 79점) 울산 현대는 포항 스틸러스에 1대4로 패하면서 덜미를 잡혔다. 전북은 울산과 승점이 같아 다득점 우선 원칙에 따라 극적 우승을 차지했다. 전북은 72골로, 71골의 울산에 1골 차이로 역전우승에 성공한 것이다.

전북현대 모터스와 강원FC 최종 경기가 전주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1일 우승을 차지한 전북현대 선수들이 우승컵을 들어 올리며 승리의 기쁨을 만끽하고 있다. 조현욱 기자
전북현대 모터스와 강원FC 최종 경기가 전주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1일 우승을 차지한 전북현대 선수들이 우승컵을 들어 올리며 승리의 기쁨을 만끽하고 있다. 조현욱 기자

전북은 이날 전반 39분 손준호 선수가 이승기의 프리킥 크로스를 헤딩으로 연결하면서, 1대 0으로 앞서나갔다.

전북과 강원은 이후 남은시간 내내 치열한 공방전을 펼친 뒤 90분 경기를 마무리했으며, 이 골이 결승골이 됐다.

이번 우승으로 전북은 2017년과 2018년에 이어 K리그 3연패를 차지하면서 성남FC의 전신인 성남 일화가 작성한 역대 최다 우승(7회) 기록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전북이 작성한 K리그 3연패는 역대 세 번째다.

이날 비오는 날씨에도 홈경기장을 찾은 1만여명의 홈팬들은 전북의 우승이 확정되는 순간 전북의 응원가인 ‘오~오렐레’를 부르면서 우승의 감격을 만끽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전북 2019-12-02 07:44:21
전*북의 유*일한 낙*이다! 정*치권은 모*두 자*결할 준*비를 해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