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1-25 11:13 (토)
올 마지막 ‘청춘마이크’ 순창에 뜬다
올 마지막 ‘청춘마이크’ 순창에 뜬다
  • 김태경
  • 승인 2019.12.05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오후 2시 순창 베르자르당에서 공연
창작국악그룹 노라·고니밴드 등 4팀 무대

청년 예술인들에게 공연장소와 무대를 제공하고 지역 곳곳에서 ‘문화가 있는 날’을 향유하는 데 기여해온 ‘청춘마이크’ 사업이 올해 광주·전라권 마지막 공연으로 순창에 뜬다.

전북문화관광재단은 광주전라권 청춘마이크 사업의 올해 마지막 공연을 오는 7일 오후 2시 순창 베르자르당에서 ‘순창연가’라는 주제로 연다고 밝혔다.

청춘마이크 광주·전라권 사업은 전북 14개 시·군뿐만 아니라 전남·광주지역에서 모두 60여 회의 공연을 통해 청년 예술인들에게 무대를 제공해왔다. 전북에서는 이번 공연으로 14개 시·군을 모두 순회하게 됐다.

이번 공연에서는 전북의 고니밴드, 전남의 반도네온 김국주 밴드와 프로젝트 앙상블 련, 광주의 창작국악그룹 노라 등 총 4개 팀이 무대를 채운다. 그간 청춘마이크 공연에 지속적으로 참여해오며 현장 협조와 대응 능력을 인정받은 청년 예술인팀이다.

관련 문의는 재단 문화사업팀(063-230-7441, 7444)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