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1-23 00:11 (목)
전북출신 치안감·경무관 탄생하나
전북출신 치안감·경무관 탄생하나
  • 최정규
  • 승인 2019.12.05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 고위급 승진인사가 다음주 단행될 가능성이 높은 가운데 전북출신 치안감과 경무관이 탄생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5일 경찰청 등에 따르면 다음주 치안정감·치안감 인사를 시작으로 경무관과 총경 등 고위급 간부를 대상으로 한 승진 인사가 순차적으로 단행될 예정이다.

전북은 치안총감, 치안정감은 후보가 없다. 익산출신 강황수 경찰수사연수원장이 치안감 후보군에 포함됐다.

‘경찰의 별’로 불리는 경무관은 퇴직인사가 증가해 경무관 승진요인이 늘었다. 이런 요인으로 인해 3년동안 경무관을 배출하지 못했던 전북경찰청은 경무관 배출에 대한 기대가 높은 상태다. 전북경찰청에선 3~4명의 후보가 거론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