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1-21 09:34 (화)
전북도, 산업부 지방투자촉진사업 5년 연속 전국 최고 지자체 선정 쾌거
전북도, 산업부 지방투자촉진사업 5년 연속 전국 최고 지자체 선정 쾌거
  • 천경석
  • 승인 2019.12.05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자 상담부터 공장 설립까지 기업의 조기 투자 이행 위한 민원·애로 해소 노력의 성과

전북도가 산업통상자원부 지방투자촉진사업에서 전국 최초로 5년 연속 최우수 기관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산업부가 투자협약 기업의 조기 안착을 위해 지원되는 지방투자촉진보조금을 전국에서 가장 높은 수준으로 확보하며, 지방비 절감도 이뤄냈다.

5일 산업통상자원부 주관으로 경남 통영에서 개최된 ‘제13회 지방투자아카데미’에서 전북도는 2019년 지방투자촉진사업 우수 지자체에 선정되어 표창패를 받았다.

산업부는 지역 균형 발전 차원에서 지방의 투자유치 활성화와 투자협약 기업의 조기 투자 이행을 유도하기 위한 ‘지방투자촉진보조금’을 지원하고 있다.

지방정부의 투자유치 역량을 강화하고 적극적인 참여를 위해 매년 광역자치단체를 대상으로 투자보조금 지원 실적과 지원기업 관리, 수혜기업의 만족도, 기관 간 소통 등을 평가해 전국에서 2~3곳의 ‘지방투자촉진 우수 지자체’를 선정하고 인센티브로 다음 해에 국비 5%를 추가 지원하고 있다.

전북도는 올해 평가에서 타 시·도와 경쟁에도 불구하고 기업의 투자 이행을 위한 노력 등 평가 지표가 뛰어나 전국 최초로 5년 연속 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우수 기관에 제공되는 국비 보조율 5% 상향 지원으로 2016년부터 2019년까지 지방비 115억 원을 절감했고, 내년에는 70억 원 이상을 절감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특히 올해 군산형 일자리 상생협약 참여기업인 ㈜명신 등 24개 투자협약 기업이 산업부의 지방투자촉진보조금 심의위원회를 거쳐 국비 848억을 확보했고, 최근 5년 동안 투자협약 기업에 지원되는 산업부 지방투자촉진보조금(국비)을 1720억을 확보해 79개 기업의 조기 안착에 기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