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1-21 20:25 (화)
부하 직원에 갑질한 전북 경찰 간부 ‘정직’
부하 직원에 갑질한 전북 경찰 간부 ‘정직’
  • 엄승현
  • 승인 2019.12.08 1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욕적인 발언과 심부름 등

부하 직원에게 우월한 지위를 이용해 갑질을 한 경찰서 간부가 정직 처분을 받았다.

전북지방경찰청은 지난 6일 부하 직원에게 갑질 의혹을 받은 도내 한 경찰서 간부 A경정에게 정직 2개월 처분을 내렸다고 밝혔다.

A경정은 부하 직원들에게 모욕적인 발언을 하거나 사적인 심부름을 시키는 등 갑질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또 부하 직원에게 술자리를 강요한 것으로도 전해졌다.

A경정의 갑질은 견디다 못한 직원들이 감찰 부서에 제보하면서 알려졌다.

경찰은 정직 처분과 별도로 피해자와 분리 조치를 위해 A경정를 직위해제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