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1-23 00:11 (목)
올해 가축인공수정사 면허시험 전면 ‘취소’
올해 가축인공수정사 면허시험 전면 ‘취소’
  • 김선찬
  • 승인 2019.12.09 2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이달 치를 예정이던 ‘2019년도 가축인공수정사 면허시험’을 전면 취소한다고 9일 밝혔다.

가축인공수정사 면허시험은 지난 9월 국내에서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을 막기 위해 무기한 연기됐다.

최근 야생멧돼지의 ASF이 확인되면서 가축질병 위기경보가 ‘심각’ 단계를 벗어나지 못하자 일정상 올해 안에 시험을 치를 수 없을 것으로 판단돼 시험이 취소됐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오형규 기술지원과장은 “1년 동안 시험을 준비한 수험생들의 아쉬움이 크겠지만 가축질병확산 예방을 위한 부득이한 결정이므로 양해를 구한다”면서 “내년에는 더 내실 있는 시험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