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1-17 16:53 (금)
정읍시, ‘빛의 거리’ 태평로 환경개선사업 마무리 ‘박차’
정읍시, ‘빛의 거리’ 태평로 환경개선사업 마무리 ‘박차’
  • 임장훈
  • 승인 2019.12.10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 빛의 거리 태평로 지중화 및 보차도 포장 관련 모습.
정읍시 빛의 거리 태평로 지중화 및 보차도 포장 관련 모습.

정읍시 시기동 원도심 활력을 위해 추진 중인 ‘빛의 거리’ 태평로 환경개선사업이 마무리 단계로 상권 활성화에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시 도시재생과에 따르면 국토부 공모에 선정된 시민 창안 300거리 프로젝트사업에 포함된 태평로 구역을 지역 특성에 맞도록 명품특화거리로 조성하는 사업이다.

시기동 성당에서 샘골 시장을 연결하는 태평로 구역에 대해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담아 빛과 청년 창업을 테마로 조성한다.

주요 사업내용은 시기 성당을 활용한 야간경관 조명과 진입 게이트, 도로환경 정비와 쌈지공원 조형물 설치, 청년창업챌린지숍, 청년 주택 등이다.

시는 한전과 KT, 공간통신사들과 지중화 사업을 병행 추진함으로써 예산 절감 효과는 물론 사업 기간도 단축시켰다.

특히 도시미관을 저해하는 각종 전선과 전주를 제거하는 지중화 사업과 화강석을 이용한 차도와 인도 포장 등을 완료해 쾌적한 걷고 싶은 거리로 조성되고 있다.

특히 오는 16일부터는 시기 성당에서 샘골 시장까지 차량 진행 방향이 일방통행으로 변경되어 보행자 중심의 안전하고 걷고 싶은 거리로 운영된다.

유진섭 시장은 “야간조명과 청년창업챌린지숍 등 잔여 공사를 조속히 마무리해 정읍을 대표하는 명품거리로 조성하겠다”며 “골목상권 활성화와 청년 창업지원의 중심 거리가 될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