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2-27 11:36 (목)
강용구 도의원, 국회서 공공의대법 통과 1인 시위
강용구 도의원, 국회서 공공의대법 통과 1인 시위
  • 이강모
  • 승인 2019.12.10 2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의회 강용구 의원(남원1)은 10일 국회 앞에서 ‘국립공공보건의료대학 설립·운영에 관한 법률’(이하 공공의대법)의 조속한 통과를 호소하는 1인 시위에 벌였다.

공공의대법은 대도시와 지방간 의료 불평등 해소를 목적으로 당·정·청 합의를 거쳐 설립이 결정된 이후, 지난 2018년 9월 관련 법안이 당시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원장과 여야 국회의원 22명이 공동발의 했다.

그러나 지난 11월 27일과 28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회에서 자유한국당 의원들의 강한 반대에 부딪혀 현재 법안 통과가 보류된 상태다.

강 의원은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와 이용호 국회의원을 면담에서 “이미 복지부에서 공공의대 설립 기본계획 용역을 완료하고 부지까지 선정된 상태에서 지역 의료격차 해소를 위한 공공의료법은 반드시 통과되어야 한다”고 호소했다.

이어 “공공보건의료기관의 의사 인력 공급 부족이 심각한 가운데 공공의대법은 국가의 지역 의료격차 해소와 공공보건인력 양성 의무를 20대 국회에서 반드시 법안이 통과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