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3-31 21:38 (화)
학교 텃밭 ‘진로탐색’, 스트레스 견디는 데 ‘효과’ 톡톡
학교 텃밭 ‘진로탐색’, 스트레스 견디는 데 ‘효과’ 톡톡
  • 김선찬
  • 승인 2019.12.17 2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중학교 자유학기제 시행에 맞춰 개발한 ‘학교 텃밭 활용 프로그램’이 학생들의 진로 탐색에 도움을 주고 스트레스 저항도까지 높인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진은 올해 3월부터 7월까지 전주 근영중학교에 ‘진로 탐색형 학교 텃발 프로그램’을 적용한 결과 참여 학생의 직업에 대한 지식과 진로에 대한 계획성이 참여하지 않은 학생보다 각각 65%, 16% 높았다.

이와 함께 ‘주제선택형 학교 텃밭 프로그램’은 지난 8월부터 이달까지 전주 근영중학교를 비롯해 인천 간재울중학교, 오산 성홍중학교를 연구학교로 선정해 진행했다.

그 결과 프로그램 참여 학생의 교칙준수·자율성·유능성은 프로그램 참여 전보다 각각 5%, 4%, 3% 증가하고 스트레스는 5% 감소, 스트레스 저항도와 심장 안정도는 각각 16%, 13% 향상했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정명일 도시농업과장은 “진로탐색과 주제선택 프로그램뿐 아니라 예술청, 동아리형 등 중학교 자유학기제에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 중심의 학교 텃밭 활용프로그램을 개발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