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2-24 09:35 (월)
순창군, 스포츠마케팅으로 147억 직·간접 효과
순창군, 스포츠마케팅으로 147억 직·간접 효과
  • 임남근
  • 승인 2019.12.30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창군이 스포츠마케팅을 통해 직·간접적인 경제 파급 효과가 147억여원으로 추산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효자 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다는 분석이다.

30일 군에 따르면 순창군이 올해 스포츠마케팅 적극적인 유치를 통해 국제 및 전국단위 대회 등 총 41개 대회를 개최했다.

대회 참가를 위해 순창을 찾은 선수단과 관계자도 연인원 146,400여명에 달했으며 전체 204개팀 연인원 13,300여명이 순창에서 전지훈련을 가졌다.

대회유치 실적만 놓고 보면, 지난해 대비 4개 대회가 줄었지만 올해는 대회 규모가 커지고 전지훈련단 방문인원이 늘어나, 대회유치 감소로 인한 체감은 크지 않았다.

실제 순창군은 회장기 전국정구대회 등 대규모 전국대회 유치에 성공했고 팔덕다용도보조구장 완공으로 4개의 야구대회가 열렸다.

특히 팔덕면 구룡리 일원에 야구장 1개소 및 축구·야구 겸용구장 1개소 등 총 2개소사 새롭게 완공되며, 유소년 야구 메카로 거듭나는 밑거름을 완성했다.

유소년 야구경기는 선수단 방문시 학부모 등 대규모 방문단이 꾸려져 타 경기에 비해 지역경기에 비치는 파급효과가 전문 선수단 경기보다 크다.

이처럼 순창군은 연중(153일) 스포츠 대회가 열리면서 골목상권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됐으며 또한 대회 기간에 선수단이 순창에서 머물면서 숙박시설과 식당은 호황을 누렸다.

한편 군은 내년에는 국제 및 전국.도 단위 42개 스포츠대회 유치를 계획하고 있으며 특히 방문단 규모가 큰 야구대회를 확대하고 단체종목 장기체류 전지훈련단을 전략적으로 유치해 스포츠마케팅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다는 전략이다.

황숙주 군수는 “앞으로도 대규모 대회 및 전지훈련단를 유치해 순창 골목상권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