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2-20 00:10 (목)
전북대병원, 지방 국립대병원 최초 식약처 우수동물실험시설 지정
전북대병원, 지방 국립대병원 최초 식약처 우수동물실험시설 지정
  • 최정규
  • 승인 2019.12.30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학교병원(병원장 조남천)이 30일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주관하는 우수동물실험시설(KELAF, Korea Excellent Laboratory Animal Facility)을 획득했다. 이번 우수동물실험시설 획득은 지방국립대병원 중 최초다.

우수동물실험시설 인증이란 실험동물 및 동물실험의 적절한 관리를 통해 동물실험에 대한 윤리성 및 신리성을 높여 생명과학 발전과 국민보건 향상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하는 ‘실험동물에 관한 법률’에 따라 식약처에서 심사 과정을 거쳐 지정하는 제도다.

전북대병원 동물실험시설은 실험동물 전문수의사와 기술원 자격을 보유한 전문적인 인적 인프라를 중심으로 수의학적 관리와 효율적인 사육시스템을 통해 동물실험을 체계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이와 같은 운영을 통해 전북대병원 동물실험시설은 우수동물실험시설에 지정되기 위한 조건인 △인력 부분(수의사와 동물실험 경력이 3년 이상인 전문가를 각각 1인 이상 확보해야한다) △시설 부분(사육실, 실험실, 검역실, 수술실, 부검실, 폐기물보관실 등을 따로 갖춰야 한다) △운영 관리(시설 운영점검과 사육환경 관리 등에 관한 내용을 포함한 표준작업서를 작성하고 그에 따라 운영해야 한다)를 모두 충족시키며 우수동물실험시설로 지정 받았다.

조남천 병원장은 “우수동물실험시설로 지정되었다는 것은 우리 병원에서 수행하는 동물실험에 대한 윤리성과 신뢰성이 공식적으로 인정받았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앞으로도 윤리적인 동물실험을 통한 연구 발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