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1-23 21:36 (목)
전북 우정청, 설 우편물 124만 건 처리 예상
전북 우정청, 설 우편물 124만 건 처리 예상
  • 이종호
  • 승인 2020.01.14 2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지방우정청(청장 정창림)은 설 명절을 앞두고 지난 13일부터 오는 29일까지를 비상근무 기간으로 정하고 전주우편집중국에서 밤늦게까지 설 소포우편물 특별소통 지원에 나섰다.

이 기간중 우체국쇼핑과 설 선물 등 전북지역 소포우편물의 일일 최대 처리물량은 평소보다 2배 많은 11만 건에 달하고, 총 124만 건의 소포물량을 처리할 것으로 전북 우정청은 내다보고 있다.

전북우정청은 "오는 17일부터 29일까지는 생물 등 부패성이 있는 소포우편물의 접수가 제한되며, 20일 최대물량 접수시 집배원 안전배달준수로 배달지연이 있을 수 있다"며 "우체국택배 이용고객은 이 시기를 피하고 수취인 부재 시를 대비해 연락가능한 전화번호를 기재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