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2-22 17:07 (토)
전주신흥학교총동문회 신년하례회 개최
전주신흥학교총동문회 신년하례회 개최
  • 김보현
  • 승인 2020.01.15 1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사회 빛과 소금 역할 강조
지난 14일 전주 신흥학교 총동문회가 전주 그랜드 힐스턴 호텔에서 2020년 신년 하례회를 가졌다.
지난 14일 전주 신흥학교 총동문회가 전주 그랜드 힐스턴 호텔에서 2020년 신년 하례회를 가졌다.

전주 신흥학교 총동문회(회장 정영택)가 지난 14일 오후 7시 전주 그랜드 힐스턴 호텔에서 2020년 신년 하례회를 가졌다.

이날 신년 하례회에는 정영택 총동문회장, 임영호 재경회장, 신일균 명예회장, 김수곤·이용규 고문, 이문용 수석부회장, 김학빈 전 재경회장, 조재승 신흥고 교장, 송성환 전라북도의회의장, 온주현 김제시의회의장, 이환주 남원시장, 이병도 도의원, 박성일 농협전북지역본부장 등 동문 500여 명이 참석했다. 또 정동영 국회의원, 김성주 더불어민주당 전주병 국회의원 예비후보(전 국민연금공단 이사장), 김금옥 더불어민주당 전주갑 국회의원 예비후보, 최형재 더불어민주당 전주을 국회의원 예비후보 등 지역사회 인사들도 참석해 성대하게 열렸다.

정영택 총동문회장은 “오늘은 정세균 동문이 국무총리에 취임한 뜻 깊은 날로, 120년 역사에 빛나는 신흥의 기상이 동문과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힘찬 새해가 될 것이라 믿는다”며 “아직 어렵고 힘든 시기이지만 신흥인들이 지역사회와 국가에 큰 힘이 돼야 할 것”이라고 역설했다.

올해 동문회 발전에 기여한 김학빈(79회, 한국남동발전본부장)·한 승(82회, 전주지방법원장)·김인철(69회)·권영호(79회, 전 서남대 부총장)·김남호(99회) 동문이 공로패를 수상했으며, 앞서 열린 작은 음악회에서는 금은교 가야금 병창 공연과 소프라노 장수영 성악공연 등 국악과 클래식 선율이 어우러진 무대가 펼쳐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