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2-22 21:56 (토)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전북지역본부 설치 확정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전북지역본부 설치 확정
  • 천경석
  • 승인 2020.01.16 2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 노인 일자리 사업 활성화 청신호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전북지역본부 설치가 확정되면서 전북도 노인 일자리 사업 활성화에 청신호가 켜졌다.

기존에 전북도의 경우 한국노인인력개발원 6개 지역본부 가운데 광주와 전남, 제주와 함께 호남지역본부로 묶여 지속해서 늘어나는 노인 일자리 사업을 추진하는 데 어려움을 겪어왔다. 경기와 서울 다음으로 전국에서 세 번째로 많은 노인 일자리를 창출해 추진함에도 소외당했다는 지적이 지속해서 제기됐다.

실제로 2020년 전북도 노인 일자리 규모는 총 5만4870명의 일자리에 1930억 원의 사업비, 111개 수행기관이 참여하는 대규모 사업이다. 이러한 많은 일자리와 수행기관이 그동안 교육 및 컨설팅을 위해 호남지역본부가 있는 광주와 나주까지 찾아가는 비효율성으로, 노인 일자리 사업 추진에 어려움을 겪었다.

이번 전북지역본부 설치를 두고 전북도와 전북 정치권이 손잡고 보건복지부와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을 설득하는 등 설치를 위해 노력한 것이 결실을 이뤘다는 평가다.

구형보 전북도 복지여성보건국장은 “앞으로도 어르신들의 든든한 노후를 위해 어르신 눈높이에 맞는 일자리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