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2-17 17:07 (월)
전북아동문학회 제18대 회장에 박예분 아동문학가
전북아동문학회 제18대 회장에 박예분 아동문학가
  • 이용수
  • 승인 2020.01.21 2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예분 아동문학가
박예분 아동문학가

전북아동문학회는 박예분 아동문학가를 제18대 회장으로 추대했다고 21일 밝혔다.

또 장은영 동화작가와 신재순 시인을 부회장으로, 이윤구·하송 시인을 감사로 선임했으며, 정광덕 시인이 사무국장을 맡았다.

박예분 신임 회장은 “원로작가들이 다져 놓은 터전 위에 젊은 회원들을 영입, 문우들이 문학작품 활동을 활발하게 할 수 있도록 디딤돌 역할을 하겠다”며 “회원들이 서로 존중하고 신뢰하며 문학의 열정이 식지 않도록 격려와 응원을 아끼지 않는 따뜻한 전북아동문학회로 이끌어가겠다”고 밝혔다.

박 회장은 임실 출신으로 전북대 아동학과, 우석대 대학원 문예창작학과를 졸업했다. 동아일보 신춘문예로 등단했으며, 아동문예문학상, 전북아동문학상, 올해의 좋은 동시집 수상, 아르코유망작가선정기금을 수상했다.

저서로 동시집 <안녕, 햄스터>, <엄마의 지갑에는>, <햇덩이 달덩이 빵 한 덩이> 동화 <이야기 할머니>, <두루미를 품은 청자>, <삼족오를 타고 고구려로> 역사논픽션 <뿔난 바다>, 그림책 <피아골 아기고래> 등이 있다.

한편, 전북아동문학회는 윤갑철·서재균·윤이현·김용재 등 원로작가들이 마음을 모아 지난 1971년에 창립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