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2-27 01:00 (목)
전주시, 드론축구 기반 조성 ‘총력’
전주시, 드론축구 기반 조성 ‘총력’
  • 강인
  • 승인 2020.01.27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5년 드론월드컵 개최 위한 기반 조성과 각종 국제대회 유치
국제드론축구연맹 창설 등 드론축구 세계화 위한 준비 속도
지난해 열린 전주 FAI 월드드론마스터즈 국제대회 개막식 드론 축구볼 뮤직쇼 모습.
지난해 열린 전주 FAI 월드드론마스터즈 국제대회 개막식 드론 축구볼 뮤직쇼 모습.

 전주시가 첨단항공레저스포츠인 드론축구를 알리기 위해 저변 확대에 나선다.

전주시는 드론축구 활성화와 2025년 전주 드론축구 세계월드컵 개최를 위해 가칭 국제드론축구연맹을 창설하는 등 드론축구 세계화에 나섰다고 27일 밝혔다.

20개국 이상 참여를 목표로 각 국가별 기존 드론협회를 활용해 가칭 국제드론축구연맹을 창설하고 출범식과 국제대회 개최를 계획하고 있다.

나아가 국제항공스포츠의 피파(국제축구연맹)로 통하는 국제항공연맹(FAI)과 연계해 회원국에 드론축구를 보급하고 국제드론센터 조성방안을 검토 중이다.

이와 함께 국내 드론축구 활성화를 위한 내실도 다진다. 대한드론축구협회 연간 운영계획에 맞춰 지회, 지부, 선수단 관리 등 조직을 확대하고 협회장기 등 전국규모의 대회를 4회 이상 개최할 계획이다.

또 협회 홈페이지를 구축해 다국어 서비스지원와 대회 참가신청 접수 등 드론축구인들에게 편의를 제공한다.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방과 후 드론 프로그램도 적극 지원한다.

전주시는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과 캠틱 등 관련 기관과 드론축구 성능개선, 시스템 보급 등 드론산업 성장을 견인할 계획이다.

김병수 전주시 신성장경제국장은 “드론축구를 더 개발하고 업그레이드시켜 드론축구의 종주도시인 전주를 중심으로 새로운 드론스포츠 메카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전주시는 지난 2015년 드론산업 육성을 위한 첫발을 내딛은 이후 2016년 전주에서 탄생한 드론축구는 현재 전국 19개 지부와 300여 개 팀이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