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9-28 19:40 (월)
전도연·정우성 주연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전주 시사회
전도연·정우성 주연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전주 시사회
  • 김태경
  • 승인 2020.02.02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전주시네마타운서 시민 초청
전주영화종합촬영소 세트장서 촬영

오는 11일 전주시네마타운에서 전도연·정우성 주연의 하드보일드 범죄스릴러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시사회를 진행한다.

시사회를 주최한 ㈔전주영상위원회 관계자는 “2월 개봉을 앞두고 있는 김용훈 감독의 장편 데뷔작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지난 2018년 전주영화종합촬영소 세트장에서 주요 장면을 촬영했다”고 밝혔다.

전주영상위원회와 전주시의 영화산업 및 문화도시 조성을 위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기획한 이번 시사회에는 영화 촬영에 도움을 준 전주시민과 유관기관을 초청해 진행할 예정이다.

이 영화는 인생의 벼랑 끝에 몰린 인물들이 마지막 기회인 돈가방을 차지하기 위해 최악의 한탕을 계획한다는 내용이다. 평범한 인간들의 하드보일드 범죄극으로 전도연, 정우성, 배성우, 윤여정, 정만식, 진경 등 연기파 배우들이 대거 출연해 개봉 전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제49회 로테르담국제영화제 경쟁부문과 프리부르국제영화제 장편 경쟁 부문에 초청되는 등 그 작품성을 인정받기도 했다.

오는 2월 12일 개봉. 청소년 관람 불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