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8-10 17:37 (월)
전북경찰,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선거사범 엄정 단속
전북경찰,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선거사범 엄정 단속
  • 엄승현
  • 승인 2020.02.13 20:0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부터 16개 경찰관서 선거상황실 운영
선거범죄 24시간 단속체제 구축
전북지방경찰청은 오는 4월 15일 실시되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가 깨끗하고 공정하게 치러질 수 있도록 13일부터 도내 16개 경찰관서에 선거사범 수사상황실 운영에 들어가 조용식 전북경찰청장과 직원들이 현판식을 하고 있다. 오세림 기자
전북지방경찰청은 오는 4월 15일 실시되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가 깨끗하고 공정하게 치러질 수 있도록 13일부터 도내 16개 경찰관서에 선거사범 수사상황실 운영에 들어가 조용식 전북경찰청장과 직원들이 현판식을 하고 있다. 오세림 기자

전북경찰이 올 총선을 앞두고 각종 선거 불법행위에 대해 엄정 대응을 예고했다.

전북지방경찰청(청장 조용식)은 21대 국회의원선거가 60여일 앞으로 다가오면서 후보자 간 선거 경쟁이 본격화될 것으로 보고 13일부터 오는 4월 29일까지 도내 16개 경찰관서에 ‘선거사범 수사상황실’을 운영키로 했다고 밝혔다.

또 지난해 12월 16일부터 모든 경찰서에 편성·운영 중이던 ‘선거사범 수사전담반’을 증원해 선거 관련 각종 불법행위에 대한 첩보 수집을 강화하고 엄정하고 공정한 단속을 벌일 방침이다.

경찰에 따르면 현재까지 전북지역에서 선거 관련 불법행위 15건, 19명을 단속해 이 중 혐의가 없는 6건 6명은 종결하고 9건 13명은 내·수사 중이다.

범죄 유형별로는 금품선거가 9명, 사전선거운동 6명, 거짓 선거 1명, 인쇄물배부 1명, 기타 2명 등인 것으로 알려졌다.

조용식 청장은 “편파 수사 시비 등 오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중립자세를 견지하고 적법절차를 준수하는 등 공정한 선거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선거의 공정성을 침해하는 금품선거, 선거폭력, 공무원의 선거 개입 등 중요 범죄에 대해서는 ‘무관용 원칙’으로 정당·지위 고하를 불문하고 엄정하게 처벌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월화수목금토 2020-02-14 16:33:16
편파수사 없이 중립자세로 수사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