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3-31 21:38 (화)
수도권 홀로그램 콘텐츠 기업 5곳, 익산에 '둥지'
수도권 홀로그램 콘텐츠 기업 5곳, 익산에 '둥지'
  • 엄철호
  • 승인 2020.02.16 1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전북도-기업 5개사-원광대-홀로그램콘텐츠 서비스센터 협약
지난 14일 익산홀로그램콘텐츠서비스지원센터에서 익산시와 전북도, 덱스터 스튜디오, (주)로커스, PNC 솔루션, 홀로스페이스, 홀로랩 등 수도권 소재 5개 홀로그램 기업을 비롯한 원광대, 홀로그램 콘텐츠 서비스센터 등과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14일 익산홀로그램콘텐츠서비스지원센터에서 익산시와 전북도, 덱스터 스튜디오, (주)로커스, PNC 솔루션, 홀로스페이스, 홀로랩 등 수도권 소재 5개 홀로그램 기업을 비롯한 원광대, 홀로그램 콘텐츠 서비스센터 등과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홀로그램 우수 콘텐츠를 보유한 수도권 5개 기업이 익산에 둥지를 튼다.

익산시와 전북도는 지난 14일 익산홀로그램콘텐츠서비스지원센터에서 송하진 도지사, 정헌율 익산시장, 이춘석·조배숙 국회의원, 박맹수 원광대 총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덱스터 스튜디오, (주)로커스, PNC 솔루션, 홀로스페이스, 홀로랩 등 수도권 소재 5개 홀로그램 기업을 비롯한 원광대, 홀로그램 콘텐츠 서비스센터 등과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덱스터 스튜디오 등 5개 기업은 이날 협약체결을 통해 원광대 서해관 내에 400여㎡(120여평) 규모의 둥지를 마련하고, 홀로그램 핵심 원천기술 개발 및 실증사업 참여, 컴퓨터그래픽 영상제작 및 실감콘텐츠 개발사업 추진 등 익산 주도의 홀로그램 신산업 육성에 나설 계획이다고 밝혔다.

또한, 투자 및 고용창출에도 주력할 것을 확약했다.

아울러 익산시와 전북도는 행정·재정지원을, 원광대는 투자기업에 대한 공간 및 장비 제공 등 인프라와 지술지원 협조를 다짐했다.

시는 이번 투자협약을 계기로 기업들의 홀로그램 기술개발사업과 해당 기술들을 평가·실증하고, 제품화 할수 있는 실증기반 인프라 구축 등을 통해 홀로그램산업 경쟁력 제고를 내다보고 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홀로그램산업은 문화·관광, 자동차, 의료 등 다양한 산업에 접목할 수 있어 향후 관련 산업 분야의 고부가가치 창출이 크게 기대되고 있는 만큼 이번 익산에 둥지를 튼 5개 기업을 바탕으로 홀로그램산업 육성에 적극 나 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