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4-04 12:22 (토)
‘코로나19’ 휴업 해제 군산, 눈발에도 힘찬 등굣길
‘코로나19’ 휴업 해제 군산, 눈발에도 힘찬 등굣길
  • 김보현
  • 승인 2020.02.17 2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사일정 남은 군산 78개교, 17일부터 학생 등교
마스크 낀 학생들, 손소독·발열 확인 후 입실
김승환 전북교육감도 군산 진포초 방문해 등굣길 격려
17일 군산진포초를 방문한 김승환 교육감.
17일 군산진포초를 방문한 김승환 교육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휴업했던 군산지역 초·중·고교가 17일부터 학사일정을 정상화했다.

이날 운영을 재개한 군산지역 학교는 학사일정이 종료되지 않은 78개교다.

거센 눈발에도 마스크를 끼고 등교한 학생들은 교문에서 손 소독과 발열 확인을 한 후 교실로 들어갔다. 또 마스크를 하지 않고 온 학생들에게는 각 학교에서 마스크를 나눠줬다.

김승환 전북교육감도 군산진포초등학교를 찾아 2주 만에 등교한 학생과 교직원을 격려했다.

김 교육감은 “무사히 등교를 재개할 수 있어서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철저한 방역을 했고, 손소독제·마스크 등 감염병 예방에 필요한 물품들도 확보해놨다. 과도한 불안감을 갖지 말고, 안정적으로 학사일정을 마무리해달라”고 당부했다.

김지철 군산진포초 교장은 “그동안 학생과 학부모들이 불안해했었는데 활기차게 등교하는 모습을 보니까 반갑다”면서 “개인위생교육과 방역을 철저히 해 무사히 학년을 마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