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3-29 19:45 (일)
이상직 예비후보 "간이과세 1억으로 상향·카드수수료 반값도"
이상직 예비후보 "간이과세 1억으로 상향·카드수수료 반값도"
  • 전북일보
  • 승인 2020.02.17 20:0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상직 예비후보
이상직 예비후보

“간이과세 대상을 1억 미만으로 상향해 세금부담을 줄이겠습니다.”

이상직 더불어민주당 전주을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17일 전북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공약발표 회견을 열고 간이과세 대상 금액을 상향하고 중소상인들의 카드수수료를 반값으로 줄이겠다고 약속했다.

이 후보는 “전주는 소상공인, 자영업 종사자들이 차지하는 비중이 25%에 이르는데 이들은 간이과세로 큰 부담을 안고 살아가고 있다”며 “20년째 동결된 간이과세 대상 연소득 4800만원을 연소득 1억 원 미만으로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간이과세 대상 연소득이 확대되면 연간 400만원의 세금부담을 줄일 수 있게 된다.

간이과세에 이어 카드수수료 인하 계획도 제시했다.

이 후보는 “인터넷은행과 연계하면 중소상공인 카드수수료를 다시 반값을 더 인하할 수 있고 더불어 카드결제 당일정산 서비스를 도입하면 골목상권의 자금순환 혈맥이 확실히 뚫릴 것”이라며 “간편소액대출을 이용한 저신용자의 경우 법정최고금리가 24%인데 핀테크를 활용해 이 또한 반값으로 낮출 수 있다”고 제안했다.

이어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의 노하우를 살려 전주 경제인구 25%를 차지하는 소상공인, 자영업 종사자들의 경제 자생력을 높일 수 있도록 민생경제를 챙기겠다”고 말했다.

 

/총선 특별취재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낙선상직 2020-02-18 01:19:03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의 노하우를 살려....
노하우를 살릴만큼 일은 했을까 몹시 궁금하네요
제대로 일도 안하고 총선 나온다고 중도 사퇴 까지 하고..
총선을 위한 스펙은 가졋네요 이사장 ..
실력은 없으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