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3-29 20:33 (일)
김제시, 15억7500만 원 투입해 대기환경 개선
김제시, 15억7500만 원 투입해 대기환경 개선
  • 문정곤
  • 승인 2020.03.04 1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가 총사업비 15억 7500만원을 들여 대기환경 개선을 추진한다.

시는 ‘소규모 사업장 대기오염 방지시설 설치 지원 사업’과 ‘저녹스 버너 설치 지원 사업’을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소규모 사업장 대기오염 방지시설 설치 지원 사업 대상자는 김제시 소재 중소기업 중 대기배출시설 4~5종 사업장이며, 미세먼지 발생 물질 배출, 노후 방지 시설 사업장 등 방지시설 개선이 필요한 사업장을 우선으로 한다.

해당 사업장에는 방지시설의 종류별·시설용량별 지원 한도 내에서 방지시설 설치·교체 비용의 90%를 지원한다.

저녹스 버너 사업장 설치 지원 대상은 김제시 소재 중소기업, 업무·상업용 건축물 또는 공동주택에 설치된 일반보일러의 기존 일반 버너를 교체하는 경우로 질소산화물 저감량이 큰 보일러 버너를 우선 지원한다.

보조금은 보일러 용량에 따라 정액 지원한다.

대기오염 방지시설 설치 지원 사업은 오는 20일, 저녹스 버너 설치 지원 사업은 6일까지 사업 신청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