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4-09 15:25 (목)
완주군, ‘완주형 내일채움공제’ 추진
완주군, ‘완주형 내일채움공제’ 추진
  • 김재호
  • 승인 2020.03.23 2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군이 근로자 장기 재직 효과를 겨냥, ‘완주형 내일채움공제’를 추진한다.

기업과 완주군이 지원하는 ‘완주형 내일채움공제’는 근로자가 매달 12만원씩 5년간 원금 720만 원을 납부하면 만기 때 2040만원을 수령할 수 있는 제도다.

만 34세이하 청년은 청년내일채움공제를 통해 지원받을 수 있고, 만 35세이상 부터는 완주형 내일채움공제사업을 통해 지원받을 수 있다.

이 사업은 완주지역 중소기업과 사회적경제기업 핵심인력의 장기재직을 유도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근로자는 목돈 마련 효과가 있다. 완주군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의 업무협약 사업이다.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만 35세 이상인 핵심인력을 선발해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내일채움공제(www.sbcplan.or.kr) 온라인 접수와 심사를 거친 후 근로자 청약 신청을 안내하면 된다.

박성일 군수는 “코로나19 여파로 힘들어하는 기업에는 핵심인력 유출을 막고 근로자에게는 복지증진을 꾀할 수 있다”며 “중소기업외에도 사회적경제조직들이 적극 참여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