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6-04 09:29 (목)
장수 장안문화예술촌, 문화예술교육 전용시설로 '탈바꿈'
장수 장안문화예술촌, 문화예술교육 전용시설로 '탈바꿈'
  • 이재진
  • 승인 2020.03.25 2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 공모 선정, 국비 10억원 지원
장수 장안문화예술촌
장수 장안문화예술촌

장수지역 작가들의 창작공간인 장안문화예술촌이 청소년과 지역민을 위한 문화예술교육 전용시설로 탈바꿈한다.

장수문화예술협동조합이 폐교된 장안초등학교를 활용해 운영하고 있는 장안문화예술촌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추진하는 문화예술교육 전용시설지원 사업에 공모, 최종 선정돼 국비 10억원을 지원받게 됐다고 25일 밝혔다.

문화예술교육 전용공간(이하 꿈꾸는 예술터)을 조성하는 이번 사업에 장수군은 총사업비 20억(국비 포함) 원을 투입해 프로그램 기획·운영, 콘텐츠 개발, 시설을 재구성하고 자연·농촌·예술의 융복합 교육을 중심으로 농산어촌형 문화예술교육 공간을 조성할 계획이다.

꿈꾸는 예술터는 문화예술교육 전용 공간으로 어린이와 청소년, 주민들을 위한 예술 창작 교육 프로그램 등이 운영돼 지역민은 창의적인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을 상시적으로 접하고 청소년은 학교 밖의 문화예술교육 기회를 누릴 것으로 기대된다.

꿈꾸는 예술터는 4월부터 본격적으로 추진돼 올해 말 또는 내년 상반기 중 개관될 예정이다.

장영수 군수는 “이번 공모사업은 지역 학생들과 주민들의 수요를 반영해 추진할 것”이라며 “지역 가치를 활용한 콘텐츠로 문화예술교육의 접근성을 높이고 지역의 문화역량을 강화 할 수 있는 거점시설로 자리 잡게 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