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5-26 23:23 (화)
진안군수 재선거 무소속 이충국 예비후보, 월급 '전액 반납' 의사
진안군수 재선거 무소속 이충국 예비후보, 월급 '전액 반납' 의사
  • 전북일보
  • 승인 2020.03.25 2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충국 예비후보
이충국 예비후보

진안군수 재선거 무소속 단일화 후보 이충국 예비후보는 진안의 변화를 염원하는 군민들의 뜻을 반드시 이뤄내고 현재 ‘코로나19’ 국난 위기 극복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25일 밝혔다.

이 예비후보는 “군수에 당선되면 월급의 일부가 아닌 전액(100%)을 반납해 국가적 재난인 ‘코로나19’ 사태가 종료될 때까지 경제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과 취약계층, 어르신들을 위해 쓰고 싶다”고 했다.

이어 “군수 부재로 진안군이 ‘코로나19’ 초기 대응에 빠르게 움직이지 못한 아쉬움이 있다”면서 “취약계층과 어르신들께서 마스크 구입에 대한 불편함과 어려움을 겪는 것을 보고 죄송한 마음이 컸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대통령을 비롯한 정부 장·차관급 이상의 공무원들이 월급의 일부를 반납하며 ‘코로나19’를 이겨내고자 뜻을 같이하고 솔선수범하는 모습을 보고 그 뜻에 함께 동참하게 됐다”고 월급반납 약속 동기를 밝혔다.

이 예비후보는 “공포와 불안감, 서로의 경계심을 없애고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해야 한다”며 “나눔과 배려의 정신으로 ‘코로나19’의 확진자가 발생되지 않도록 하고‘진안을 안전하게 지켜나가는 해결사’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총선 특별취재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