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4-06 00:21 (월)
전북문화관광재단 대표이사 공모 ‘적격자 없음’
전북문화관광재단 대표이사 공모 ‘적격자 없음’
  • 이용수
  • 승인 2020.03.25 2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원추천위원회 4명 서류심사 결과

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이하 재단) 임원추천위원회(이하 임추위)는 재단 대표이사 공모 서류심사 결과 적격자가 없어 재공모키로 했다고 밝혔다.

재단은 지난 11일부터 20일까지 대표이사 후보 원서를 접수를 진행했으며, 그 결과 마지막 날인 20일 총 4명이 접수했다.

임추위는 지난 24일 후보 서류 심사를 진행했다. 서류심사 평가요소는 각각 △전문적 지식과 경험(20점) △합리적 경영의지(20점) △리더십 및 능력(20점) △공공성과 경영성의 조화 및 잠재적 소양(20점) △공공기관 임원으로서의 윤리관(20점) 등 5개 항목이었다.

임추위가 서류심사 단계에서 적격자를 선정하지 못함에 따라, 재단은 오는 4월 1일 대표이사 공모를 재공고하는 등 후속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

재단 최성용 사무처장은 “24일 열린 서류심사에는 임추위 8명 전원이 참석했다. 평가항목에 따라 엄정하게 심사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재공고 등 절차를 서둘러 진행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임추위는 전북도의회 추천 3명, 전북도 추천 3명, 재단 추천 2명 등 총 8명으로 구성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