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3-28 16:41 (토)
[재산공개] 노정연 전주지검장 소폭 하락, 조용식 전북지방경찰청장 증가
[재산공개] 노정연 전주지검장 소폭 하락, 조용식 전북지방경찰청장 증가
  • 최정규
  • 승인 2020.03.2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정연 전주지검장의 재산이 소폭하락한 반면 조용식 전북지방경찰청장의 재산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26일 관보에 공개한 2020년 정기 재산변동사항 신고내역에 따르면 노 검사장은 53억5769만3000원의 재산을 신고, 종전보다 3540만1000원이 줄었다.

고창 출신의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은 11억7827만원의 재산을 신고했으며 전보다 6456만원이 증가한 수치다.

군산출신의 문홍성 창원지검장은 1503만원이 감소한 11억2347만1000원을 신고했으며, 조남관 법무부 검찰국장은 4307만1000원 증가한 15억852만3000원을 신고했다.

조용식 청장의 재산은 9억9950만9000원을 신고, 종전신고액보다 9906만원이 증가했다. 전주출신 진교훈 경찰청정보국장은 6억9593만1000원을 신고, 종전보다 1019만6000원이 증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