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0-24 10:35 (토)
송하진 지사 "코로나19 종식 위해 전북도민의 힘 보여 달라”
송하진 지사 "코로나19 종식 위해 전북도민의 힘 보여 달라”
  • 김윤정
  • 승인 2020.03.26 20:20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 거리두기 적극동참 요청 긴급 호소문 발표
"1주가 고비, 지금상황 잘 넘겨야 청정전북 가능"
송하진 도지사가 26일 긴급 호소문을 내고 “코로나19의 빠른 종식을 위해 전북도민의 위대한 힘을 보여 달라”고 호소했다.
송하진 도지사가 26일 긴급 호소문을 내고 “코로나19의 빠른 종식을 위해 전북도민의 위대한 힘을 보여 달라”고 호소했다.

송하진 도지사는 26일 긴급 호소문을 내고 “코로나19의 빠른 종식을 위해 전북도민의 위대한 힘을 보여 달라”고 호소했다.

향후 1주일이 코로나19없는 청정전북이 되는 고비 시점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의 적극 동참을 요청한 것이다.

송 지사는 이날 ‘몸은 멀리 마음은 가깝게’라는 주제의 대도민 긴급 호소문을 발표했다.

호소문에는 “이제 개학이 열흘 앞으로 다가왔다. 우리 아이들이 학교에서 공부하고 뛰어놀 수 있도록, 학교가 새로운 감염원이 되지 않으려면 앞으로 남은 기간 모든 역량을 결집해 코로나19 사태를 반드시 안정화 시켜야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우리 대한민국 정부는 이미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추진하고 있다. 전북 또한 정부가 제시안 방안보다 더 강력하고 선제적인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을 펼치고 있다” 고 언급하며 “운영 제한 위반시설에 대해서는 시설폐쇄, 벌금 부과, 손해배상 청구 등 강하게 대응해 나갈 방침”이라고 재차 밝혔다.

특히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도민들이 겪어야 하는 불편과 어려움은 전북도가 짊어지고 고통을 함께 나눌 것” 이라면서 “앞으로 2차 추경까지 강력하게 정책을 추진함으로써 사회적 거리두기에 참여하는 모든 도민의 애환을 해소시키는 데 역량을 쏟을 것” 이라고 약속했다.

송 지사는 “사회적 거리두기의 실천과 이웃을 향한 우리도민들의 사랑과 배려가 코로나19를 극복하는 가장 강력한 백신이 될 것임을 확신한다”며 “앞으로의 1주가 청정전북과 ‘코로나19’를 극복하는 변곡점이 될 것”이라 예측했다.

또 “다음달 6일 우리의 아이들에게 진정한 봄을 안겨줄 수 있을지는 이번 주말을 맞이하는 우리의 자세가 결정할 것” 이라며 공동체의 행복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에 힘을 모아주길 거듭 당부했다.

송 지사는 마지막으로 “멀어진 물리적 거리 이상으로 마음의 거리를 가깝게 만드는 일도 잊지 말아야 한다”며 “만남을 줄이는 대신 서로 안부를 묻고 따뜻한 정을 나누며 다가올 희망의 만남을 아름답게 기다리자”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부송동 2020-03-27 16:21:29
도지사라는 양반이 자기가 전라북도 수장이면서 먼저 힘을 보여줘야지.. 도민들 보고 힘 보여달라는 건 뭔 ㅇㅇㅇ 같은 소리냐.. 양심 팔아먹었냐? 요새 왜 이렇게 구설수에 오르는 건지... 참..

영등동 2020-03-27 14:04:25
송하진 너는 양심 좀 있어라
너부터 힘 좀 보태봐라.

전주시장 8년에 전북도지사 8년
16년이나 전북에서 시장과 도지사를 하면서
서울 서초구 반포에 실거래가 20억이 넘는 아파트를 가지고 있으면서
전북에는 집 한채 구입하지 않고 관사에서 공짜로 살고

지난 16년동안 전주 경제, 전북 경제 파탄냈으면서
월급은 따박따박 받아먹고

송하진 너도 양심이 있으면
이번 기회에 월급 50% 삭감학고 그 돈 코로나 종식위해 기부 좀 해봐라
맨날 사탕발림 말만 하지말고

아니
한 달에 수백만원이 들어가는 관사에서
전기요금, 가스요금, 수도요금 등
자기 돈 한 푼도 안내고 공짜로 살지말고

관사 운영비라도
니 월급에서 내라
이 송하진 한심한 인간아 !!!!!!!

깃발만 꽂으면 당선되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