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6-04 20:42 (목)
술 먹고 흉기로 2명 사상자 발생시킨 60대 구속
술 먹고 흉기로 2명 사상자 발생시킨 60대 구속
  • 엄승현
  • 승인 2020.03.29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의 한 요양병원에서 환자가 다른 환자를 흉기로 찌르는 사건이 발생, 1명이 숨지고 1명이 크게 다쳤다.

전주덕진경찰서는 지난 28일 살인 등의 혐의로 A씨(62)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27일 오전 2시께 전주시 덕진구 한 요양병원 6층에서 환자 B씨(67)를 흉기로 찔러 다치게 하고 또 다른 환자 C씨(45)를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당시 A씨는 흉기를 가지고 요양병원 간호사를 위협했고, 간호사가 경찰에 신고하러 간 사이 “조용히 하라”는 같은 병실의 휠체어를 탄 환자 B씨를 찔렀다.

부상을 당한 B씨는 7층으로 피신한 후 경찰 등에 의해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화장실에 숨어 있던 A씨를 현장에서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사건이 마무리되는 듯 했으나 2시간 뒤인 오전 4시께 요양병원 간호사가 환자 병실을 돌던 중 맞은편 병실에서 과다출혈 등으로 숨진 C씨를 발견했다.

경찰 조사결과 이날 A씨는 병원 내 CCTV 사각지대에서 몰래 반입한 술을 마셨으며, B씨를 찌른 뒤 앞 병실로 들어가 추가로 C씨를 찔러 숨지게 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C씨를 흉기로 찔러 살해한 이유에 대해 기억이 나지 않는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C씨가 늦게 발견된 이유에 대해 경찰은 당시 병실 문이 닫혀 있어 범행이 이루어진 것을 확인할 수 없었고, 목격자가 없었던 때문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