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6-02 20:49 (화)
정봉운 진안군체육회장 “지역체육 복지체계 구축 앞장”
정봉운 진안군체육회장 “지역체육 복지체계 구축 앞장”
  • 육경근
  • 승인 2020.04.22 1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산확보.체육발전위원회 구성 등 추진
전지훈련 유치 적극, 현장중심 활동 강화
정봉운 진안군체육회장
정봉운 진안군체육회장

“진안군민들의 건강한 삶을 위해 진안체육의 복지체계를 구축하는데 앞장서겠습니다.”

정봉운 진안군체육회장은 행정기관, 체육인과의 소통, 그리고 변화와 혁신을 강조한다.

언론인 출신으로 민간체육회의 초석을 다지기 위하여 기존 체제를 벗어나기 위하여 부단한 노력을 하고 있다.

‘군민과 하께 하나되는 선진체육 실현’이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정 회장은 “군민과 소통하고 화합하여 변화하는 현대스포츠를 즐기며 지역체육발전을 위해 적극적인 마케팅전략을 펼치겠다”고 다짐했다.

관선체육회 평가의 질문에 그는 “행정과 호흡하여 지역실정에 맞게 잘 이끌어 왔다”면서 “다만, 관선 회장체제에서는 소통의 벽이 어느 정도 존재했다”고 보았다.

또한 그는 “현 체육단체는 지방자치단체 산하단체로 운영되고 있다”며 “하루빨리 법정단체로 지정되어 독립된 단체로 새출발을 해야 하는 게 시급한데 그렇지 못해 힘들다”고 고충을 전했다.

이어 “코로나19 사태로 체육인들이 체육현장을 돌아다니지 못한 점도 안타깝다”고 덧붙였다

정 회장은 진안군체육회만이 할 수 있는 사업들도 구상중이다.

이에 민간체육회의 방향 설정과 발전 방안 등에 대해 진안군과 진안군의회, 체육인, 군민 등의 의견을 폭 넓게 수렴하고 있다.

그는 △예산확보 △체육발전위원회 구성 △체육인 후진양성 △원로체육인 예우 △생활체육 활성화 △투명한 예산집행 △체육기반시설 확충 등의 공약을 발표했다.

또한 정 회장은 임기 동안 공약 이행 이외에도 ‘전지훈련 유치’를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이는 체육을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시켜 궁극적으로 군민들에게 혜택을 제공하기 위한 것이다.

정 회장은 “각종 대회를 유치하는 것도 좋지만 전지훈련팀을 유치하는 것이 진안군을 알리는 데 가장 효과적이다”며 “오랫동안 지역에 머물면서 지낼 수 있는 팀을 많이 유치 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전지훈련 마케팅팀을 운영, ‘진안’만이 가지고 있는 장점을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그는 “전지훈련은 일차적으로 경기력 향상 등 선수들에게 큰 도움이 되지만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이고 생활체육 저변확대와 군민들의 건강증진에도 효과를 볼 수 있다”며 “다시 훈련하고 싶은 진안의 이미지를 널리 알리려 한다”고 덧붙였다.

특히 내실있는 체육회를 운영하기 위해 각종 체육행사에 지역민들이 편안하고 즐겁게 체육을 즐길 수 있도록 현장 중심 체육회 방안도 구상 중이다.

그는 “군민화합체육대회를 비롯한 읍·면에서 이뤄지는 각종 체육행사에 체육회 사무국 직원들이 주민들과 함께 소통하며 원할한 행사가 진행될 수 있도록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체육회의 전문성을 높이고 투명성을 강화시켜 믿음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변화와 소통을 통해 군민의 곁에 다가서는 체육회로 거듭날 수 있도록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