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7-14 15:55 (화)
코로나19로 닫혔던 JB문화공간, 석달 만에 강연 재개
코로나19로 닫혔던 JB문화공간, 석달 만에 강연 재개
  • 이종호
  • 승인 2020.05.05 1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닫혔던 JB문화공간이 오는 12일부터 석달만에 강연을 재개한다. 사진은 지난해 가수 김도향의 공연 장면. 사진제공=전북은행
코로나19로 닫혔던 JB문화공간이 오는 12일부터 석달만에 강연을 재개한다. 사진은 지난해 가수 김도향의 공연 장면. 사진제공=전북은행

코로나19로 닫혔던 JB문화공간이 석달만에 강연을 재개하면서 도민들에게 다양한 문화서비스가 제공될 전망이다.

5일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행장 임용택)에 따르면 오는 12일 스타일리스트 배선영의 ‘센스있는 나만의 스타일을 찾아라’라는 주제 강연을 시작으로 전주한옥마을에 위치한 JB문화공간이 문을 연다.

지난해 11월 문을 연 JB문화공간은 전북은행이 전라북도 도민을 위해 설립한 문화예술나눔 실천공간으로 은행 카드회원과 문화공간 회원들에게 공연과 강좌 등 수준 높고 다채로운 프로 그램을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올 상반기에는 아카데미 ‘제1기 JB문화살롱’과 회원들을 위한 명사초청 ‘JB문화공연’, 한옥마을을 찾는 관광객과 젊은이를 위한 ‘루프탑 이벤트’, 활동공간을 무상으로 제공하는 ‘동호회 지원사업’, 참여형 프로그램인 ‘JB문화강습’ 등 깊이 있고 폭 넓은 알찬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JB문화살롱 프로그램으로는 재즈(정윤수), 뮤지컬(박칼린), 클래식(나성인), 미술(박영택) 분야 최고의 전문가로 구성된 강사들과 함께 강의와 예술현장을 직접 찾아가 한 걸음 더 가까이에서 생생하게 경험할 수 있는 체험형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생활 속 인문학을 표방하는 JB문화공연은 명진스님과 소리꾼 박애리, 쎄시봉의 가수 윤형주와 통키타 가수 임지훈의 7080 콘서트, 진정한 피에로 전유성의 개그 쇼토크, 임채선 재즈트리오와 정윤수의 해설이 있는 재즈콘서트 등 아티스트와 관객이 가까이에서 호흡하며 작은 공연장에서 만 누릴 수 있는 생생한 감동을 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전주한옥마을의 뷰포인트로 인기 있는 루프탑은 버스킹 등 다양한 공연과 파티, 모임이 가능한 자유로운 공간이다.

특히 한옥마을 전경과 성당을 배경으로 찍는 천국의 계단 포토존은 전주를 찾는 관광객과 젊은 방문객들에게 인기 있는 명소로 자리 잡고 있다. 5월 중 실시하는 포토존 인증샷 이벤트에 참여하면 2층 카페음료를 무료로 마실 수 있다.

동호회 지원사업으로 요가, 라인댄스, 사진, 보태니컬, 자수, 여행영어, 일본어수업과 전문가의 해설로 진행되는 ‘클래식 산책’ 등의 문화강습은 회원들의 신청을 받아 진행된다.

프로그램 및 대관 신청은 홈페이지와 JB문화공간 담당자를 통해 신청 할 수 있으며, 회원 가입한 이용자들에게 동호회 대관시 우대 혜택, 문화예술 활동을 지원 및 각 강연, 공연에 무료 및 우선 참여할 수 있는 기회 제공, JB카페 50%할인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전북은행 김경진 사회공헌부장은 ”도민과 문화 공간 이용 고객들을 위해 다양한 문화교육 프로그램을 기획해 지속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며 ”회원을 모집해 다양한 혜택을제공할 예정이니 따뜻한 관심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