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6-03 21:41 (수)
전북도체육회, 영화 ‘슈팅걸스’ 단체 관람
전북도체육회, 영화 ‘슈팅걸스’ 단체 관람
  • 육경근
  • 승인 2020.05.06 2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생활속 거리두기 전환
각 부서별로 직원들, 3일간 관람키로

도내 체육인들이 영화 ‘슈팅걸스’를 응원한다.

전북도체육회(회장 정강선)는 6일 개봉한 완주 삼례여중 축구부의 감동실화를 담은 영화 ‘슈팅걸스’를 전 직원들이 관람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슈팅걸스’는 13명의 선수로 지난 2009년 여왕기 전국축구대회에서 우승한 삼례여중 축구부와 고 김수철 감독이 일궈낸 기적을 담아낸 영화다.

이에 도 체육회는 ‘코로나19’ 방역 체계가 사회적 거리두기에서 생활방역(생활 속 거리두기)으로 전환됐고, 도내 학교 운동부의 감동적인 이야기를 담아 낸 영화인만큼 단체 관람을 하기로 결정했다.

영화 관람은 업무 시간이 끝난 오후 6시 이후부터 진행되며 이날부터 오는 8일까지 각 부서별 일정에 맞게 관람하기로 했다.

도 체육회 유인탁 사무처장은 “삼례여중 축구부의 땀과 눈물, 투혼을 스크린을 통해 볼 수 있게 돼 영광이다”며 “전북체육을 빛냈던 영광의 감동을 다시금 느끼게 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도내 유일 중학교 여자축구팀인 삼례여중 축구부는 지난 3월 해체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