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7-02 21:03 (목)
전북도, 전국 최초 코로나19 피해 학교급식 계약재배농가 생산원가 지원
전북도, 전국 최초 코로나19 피해 학교급식 계약재배농가 생산원가 지원
  • 김윤정
  • 승인 2020.05.11 2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가 코로나19로 학교급식 계약재배한 농가의 피해가 속출하자 2차 추경 예산을 통해 생산원가를 지원해주기로 결정했다.

지원대상 농산물은 지난 3~4월 납품물량 560톤으로 360여 농가에 생산비 일부(51.5%)가 이달 안에 현금으로 지급될 예정이다.

전북도는 계약재배 농가와 더불어 지난 2개월 간 수입이 전무해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교급식지원센터에도 운영비를 지원한다. 이들 업체는 코로나19로 학교급식 납품이 전면 중단되면서 존폐위기에 몰린 상황이다.

도내 학교급식지원센터는 14개 각 시군마다 설치돼 있으며, 지난 2014년부터 시군 지자체와 업무협약을 통해 지정된 영농법인이 그 역할을 맡고 있다. 전북지역 급식지원센터 종사자 수는 392명에 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