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5-29 20:31 (금)
김제지역 코로나19 극복 위한 나눔의 손길 이어져
김제지역 코로나19 극복 위한 나눔의 손길 이어져
  • 이용수
  • 승인 2020.05.13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김제 죽산면 청년회가 코로나19 방역 후원금 500만 원을 김제시에 기탁했다.
13일 김제 죽산면 청년회가 코로나19 방역 후원금 500만 원을 김제시에 기탁했다.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김제지역 기업·단체의 기부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서울 이태원 클럽을 방문한 김제 30대 공중보건의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함께 어려움을 이겨내자며 정성을 모으고 있는 것이다.

먼저, 백구면 출신 이후수 마스크상사 대표가 백구면민을 위해 마스크 2500매를 기부했다.

마스크상사는 전주 덕진구에 위치한 마스크 전문 제조업체로, 코로나19 극복에 보탬이 되고자 마스크를 기부하고 있다.

손병섭 백구면장은 “백구면에 확진자가 나와 주민이 당황하고 있는 상황인데, 이번 마스크 기부는 주민에게 큰 위로가 될 것이다”고 전했다.

또한, 죽산면 청년회(회장 김종문)는 13일 코로나19 방역 후원금 500만 원을 김제시에 기탁했다.

이날 기탁된 성금은 관내 지역사회서비스 제공기관과 읍면동 복지기동대 방역물품 구입에 사용된다. 죽산면 청년회는 어르신 생신찾아주기, 독거노인세대 LED 전등 교체, 효 문화나들이 등 봉사활동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다.

죽산면 의용소방대(대장 김준식)도 김제시에 후원금 100만 원을 기탁했다. 성금은 코로나19 취약계층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사)일자리협회 김제시지회(지회장 김광열)는 김제시를 방문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성금 50만 원을 기탁했다. 성금은 코로나19 예방물품과 생활지원 물품을 구매해 사회복지시설이나 취약계층에 제공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