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6-04 20:42 (목)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한 ‘중소기업분야 경제 활력화 실무위원회’ 개최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한 ‘중소기업분야 경제 활력화 실무위원회’ 개최
  • 천경석
  • 승인 2020.05.21 2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 포스트 코로나19 종합대책 중소기업지원분야 보완책 강구
21일 전북도가 전북테크노파크에서 중소기업분야 애로사항 및 현장 의견을 청취하고 보완책을 강구하고자 ‘경제 활력화 실무위원회’를 개최했다.
21일 전북도가 전북테크노파크에서 중소기업분야 애로사항 및 현장 의견을 청취하고 보완책을 강구하고자 ‘경제 활력화 실무위원회’를 개최했다.

전북도는 21일 전북테크노파크에서 중소기업분야 애로사항 및 현장 의견을 청취하고 보완책을 강구하고자 ‘경제 활력화 실무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번 실무위원회는 지난 7일 전북도 포스트 코로나19 종합대책 발표에 따라 ‘경제 활력화 비상대책위원회’가 꾸려진 데 이어, 현장 중심의 추가적인 대책 발굴을 위해 마련됐다.

실무위원회를 통해 올해 2회 추경까지 반영된 경영안정자금 확대, 특례보증 연계 코로나19 특별자금 지원, 정책자금 거치 기간 연장, 기술인력 유출방지 지원금 사업 등 추진에 대한 현장 의견을 청취하고, 기업지원방안에 대한 추가적인 대책 발굴을 위한 자유토론으로 진행됐다.

이날 논의된 의견들은 오는 6월에 개최될 ‘경제 활력화 비상대책위원회’ 안건으로 상정해, 중소기업 성장촉진 지원 및 전라북도 경제산업 활성화 추진을 위한 추가적인 대책 마련을 위해 중점 논의할 계획이다.

이남섭 전북도 기업지원과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새로운 경제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실무위원회가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며 “도내 제조업이 활력을 찾고 위축된 지역경제를 활성화 시킬 추가적인 대책들이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