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7-12 15:48 (일)
예수병원, 첨단 3T MRI 도입
예수병원, 첨단 3T MRI 도입
  • 강인
  • 승인 2020.05.25 2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해상도 영상 통해 정확한 진단 가능

예수병원은 최근 MRI실을 확장하고 첨단 3T MRI를 도입해 개소식을 가졌다.

이번에 도입한 예수병원 제3호기 첨단 3테슬라 MRI(지멘스사 MAGNETOM Skyra)는 고해상도 3차원 입체영상 기술을 이용해 정확한 영상 판독이 가능하다. 넓은 출입구와 짧은 시스템 길이로 환자 친화적으로 환자 중심 진단을 자랑한다.

또 전신척추, 관절과 연골, 간담도조영술 등 거의 모든 신체 부분 검사가 가능하다. 뇌 혈관 MRI 검사 시 고해상도 영상 기술을 이용해 정맥혈관종, 뇌출혈과 같이 판독이 어려운 병변 등 혈관 질환을 정확하게 판독한다. 머리, 척추측만증, 경추 등 임상 영역에서 3D 영상 촬영이 가능하고 선명한 이미지를 얻을 수 있어 정확한 진단이 가능하다.

여기에 조영제 사용 없이 진행되는 뇌의 관류 영상 촬영으로 보다 편안한 상태에서 MRI 검사와 뇌 뿐 아니라 복부, 척추, 관절 등에서도 확산 영상을 얻어 전이성 악성 병변의 판별이 용이하다.

김철승 예수병원장은 “지난 4월 디지털 혈관촬영장비 필립스 아주리온 도입과 독일 지멘스사의 헬시니어스 384 멀티슬라이스 CT 도입에 이어 예수병원 MRI 3호기 도입으로 이제 예수병원이 전국 최상위 수준의 하이엔드급 의료장비를 충분하게 갖춘 첨단 병원의 위상을 갖게 되었다”며 “최근 급증하는 첨단 장비의 수요를 충분하게 감당하는 것은 물론 예수병원이 지역사회의 선두주자로서 비약적으로 발전하는 계기를 마련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