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7-04 18:04 (토)
김제시 개별공시지가 평균 5.48% 상승
김제시 개별공시지가 평균 5.48% 상승
  • 이용수
  • 승인 2020.05.28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음달 29일까지 이의신청 접수

김제시는 올해 1월 1일 기준으로 조사한 26만 1600필지의 개별공시지가를 29일 결정·공시한다고 밝혔다.

2020년 김제 개별공시지가는 전년대비 평균 5.48% 상승했다. 용도지역별로 주거지역 3.5%, 상업지역 3.14%, 자연녹지지역 4.12%, 농림지역 6.14%가 각각 상승했다.

공시지가 기준 김제에서 가장 비싼 땅은 요촌동 박약국 인근으로 지난해보다 1.1% 오른 196만 3000원/㎥으로 조사됐다. 최저가는 금산면 신동리 임야로 445원/㎥으로 나타났다.

개별공시지가는 시 민원지적과나 읍·면·동사무소, 부동산공시가격 알리미(www.realtyprice.kr), 한국감정원 앱으로 확인할 수 있다.

개별공시지가에 대한 이의가 있는 토지소유자나 이해관계인은 6월 29일까지 시청 민원지적과 또는 읍면동에 이의신청할 수 있다. 이의신청이 접수된 토지에 대해서는 담당자가 적정 여부를 재조사하고, 감정평가업자가 재검증한 후 부동산평가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7월 중 신청인에게 처리 결과를 통보할 예정이다.

한편, 시는 지가 형성 요인 등 지가 관련 궁금증 해소 차원에서 이의신청 기간 중 전문 감정평가사 상담제를 운영한다. 상담 접수는 063-540-374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