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7-11 16:57 (토)
군산시, 군산밤 푸드존에 야간 경관조명 설치
군산시, 군산밤 푸드존에 야간 경관조명 설치
  • 이환규
  • 승인 2020.06.01 2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시가 내항 백년광장 일원 군산밤 푸드존에 야간 경관 조명을 설치했다.
군산시가 내항 백년광장 일원 군산밤 푸드존에 야간 경관 조명을 설치했다.

군산 내항 밤 풍경이 한층 아름다워졌다.

군산시가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관광환경 개선사업 일환으로 내항 백년광장 일원 군산밤 푸드존에 야간 경관 조명을 설치했다.

이 사업은 ‘군산밤 푸드존’을 찾는 체류형 야간 관광객 수요에 적극 대처하고자 추진됐으며, 다양한 빛 조형물을 설치해 침체돼 있던 공간을 환하게 밝히고 있다.

먼저 푸드존 입구 양쪽에 백조 두 마리가 머리를 맞대고 있는 모습의 조형물과 군산밤 푸드존의 상징인 초승달 조형물을 각각 설치해 관광객들에게 볼거리를 선사하고 있다.

특히‘I LOVE GUNSAN’과 ‘WELCOME TO GUNSAN’이 적힌 두 조형물의 경우 조명이 더해져 포토존뿐만 아니라 군산시간여행마을의 상징적 조형물로서의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와 함께 푸드존 공간에는 길이 36m의 빛터널를 설치해 눈길을 끌고 있다.

노랑과 보라색의 수천 개의 꼬마전구를 매달아 반짝이는 별빛과 움직이는 파도를 형상화했으며, 일몰 후에도 관광객들이 아름다운 별빛조명 아래서 다양한 음식을 맛볼 수 있도록 했다.

이는 푸드존 맞은편 백년광장에 조성돼 있는 기차 모형 포토존과 마치 별빛이 떨어지는 듯한 느낌의 조명을 매달은 천년나무 등 기존 야간경관 조형물과 어우러져 내항 일대가 한층 돋보이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서광순 군산시 관광진흥과장은“이번 야간경관조명 설치는 시간여행마을 일원에 활력을 불어넣고 체류형 관광객 유치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추진한 사업”이라며 “시민과 관광객들이 야간에도 풍성한 볼거리, 즐길거리, 먹거리를 누릴 수 있게 군산밤 푸드존 사업을 활성화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산밤 푸드존은 오는 4일부터 영업을 개시한다.

매주 목·금·토·일 오후 4시부터 10시까지 다양한 먹거리를 판매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