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7-07 18:22 (화)
드디어 기지개 켜는 ‘전북체육’
드디어 기지개 켜는 ‘전북체육’
  • 육경근
  • 승인 2020.06.01 2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지도자 강습회, 1일부터 닷새간 진행
전국소년체전 등 대비 총감독 간담회 개최
테니스·파크골프·태권도대회 등 열릴 예정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위축됐던 체육계도 서서히 기지개를 켜고 있다.

전북도체육회(회장 정강선)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산방지가 사회적 거리두기에서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되면서 잠정 중단됐던 각종 체육대회와 강습회 등이 이달부터 이뤄진다.

먼저 1일부터 닷새간 전북체육 전문지도자 강습회가 도 체육회관과 전북체고 등에서 열린다.

체육지도자와 실업팀 지도자 등 120여명이 참여하는 이번 강습회에서는 김준성 전 대한체육회 체력담당 전문위원 등이 강사로 나서 트레이닝 방법론과 수행력 향상 기법 등의 교육을 진행한다.

또 제49회 전국소년체육대회와 제101회 전국체육대회 대비 총감독 간담회가 이달 중 예정돼 있고 신나는주말체육학교와 학교체육시설개방지원 사업 설명회 등도 개최될 예정이다.

전국 또는 도내 규모의 체육대회도 열린다.

스포츠클라이밍 대회, 도지사기 시군 대항 테니스대회와 도지사배 연합라이딩, 도지사배 파크골프대회, 전북도지사배 태권도대회 등이 열릴 예정이다.

다만 아직 코로나19 확산 우려가 여전함에 따라 유관기관과 협의 등을 통해 변동되거나 취소될 수도 있다. 이에 지속적으로 코로나19 상황을 모니터하고 정부 지침을 확인 할 계획이다.

유인탁 사무처장은 “코로나19로 중단됐던 각종 행사 등이 이달부터 서서히 진행될 예정이다”며 “소독과 방역을 철저히 하고 마스크 착용 등 참석자들이 방역수칙을 잘 지킬 수 있도록 안내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