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7-07 16:14 (화)
전주판 ‘숙명여고 사건’ 교무실무사 구속기소
전주판 ‘숙명여고 사건’ 교무실무사 구속기소
  • 강인
  • 승인 2020.06.02 2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답안지 수정해 성적 조작해
학생 부친인 교사는 불구속기소
전주지방검찰청 신청사.
전주지방검찰청 신청사.

전주판 숙명여고 사건으로 불리는 성적 조작 피의자가 구속 기소됐다.

전주지검은 2일 전주 한 사립고교 학생의 답안지를 조작한 혐의(업무방해와 사문서 변조 등)로 해당 학교 교무실무사 A(34)씨를 구속 기소했다.

이어 해당 학생의 아버지인 같은 학교 전 교무부장 B(50)씨도 같은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

A씨는 지난해 10월15일 오후 6시께 B씨의 아들 시험 답안지를 수정해 채점기계에 입력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3개 문항의 오답을 수정테이프로 지우고 컴퓨터 사인펜을 이용해 정답으로 바꾼 뒤 입력해 학교장의 시험평가 업무를 방해했다.

또 B씨는 이 같은 범행 전반에 관여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의 부정행위로 B씨 아들은 해당 과목에서 10점의 부당 이득을 본 것으로 확인됐다.

검찰 관계자는 “사건 초기부터 경찰과 긴밀한 협력 체계를 구축해 성적을 조작한 A씨를 구속했다. 피고인들의 범행동기와 공모관계 등 규명을 위해 범행 후 정황 등을 포함한 면밀한 보강수사를 벌였다”면서 “앞으로 공소유지에 만전을 기하고, 성적조작 등을 통해 공정하고 투명한 학업성적 관리를 저해하는 불법을 엄단하겠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