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7-11 16:57 (토)
"적극 행정으로 도민에게 큰 힘" 전북 우수사례 경진대회 개최
"적극 행정으로 도민에게 큰 힘" 전북 우수사례 경진대회 개최
  • 천경석
  • 승인 2020.06.03 2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66건 접수, 최종 6건 경진대회 진출
특별 승진·승급 등 인사상 인센티브 부여

전북도가 도민의 눈높이에서 적극적으로 일하는 공직문화 확산을 위해 ‘2020년 적극 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3일 도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이번 이번 경진대회는 지난 4월 16일부터 5월 5일까지 전북도 각 실·국, 직속기관과 도 소속 공공기관, 도내 14개 시·군에서 66건의 사례를 접수, 도민 온라인 심사와 전문가 심사단의 1·2차 서류심사를 거쳐 최종 6건의 경진대회 진출 대상을 확정해 열렸다.

도 부문과 시·군 부문으로 나눠 진행된 이번 발표 심사에서 도 부문에서는 △대도약기획단 ‘전북소통대로’ △자연재난과 ‘코로나19 집단감염 우려업종 긴급지원’, △환경보전과 ‘사후관리가 아닌 사전적 예방관리로 환경정책을 전환’ 사례 등 3건의 우수사례가 발표됐다.

시·군 부문에서는 △군산시 ‘배달의 명수’ △정읍시 ‘인도점유 고질 민원 해결’ △김제시 ‘청년 일자리 연계 초등학생 온라인개학 학습 도우미 지원’ 사례 등 3건의 우수사례가 소개됐다.

최종 심사 결과, 도 부문에서는 재난관리기금 긴급지원 사례를 발표한 자연재난과가 최우수상을, 그 외 2개 과가 우수상을 수상했으며, 시·군 부문에서는 초등학생 온라인학습 도우미 지원사례를 발표한 김제시가 최우수상을, 그 외 2개 시가 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번 적극 행정 우수사례에 기여한 공무원에 대해서는 적극행정지원위원회 심의를 거쳐 특별승진, 특별승급 등 인사상 인센티브가 부여될 예정이다.

강승구 전북도 기획조정실장은 “공직자들의 관행대로가 아닌 작은 생각의 전환, 한발 앞선 적극행정이 도민에게는 큰 힘이 될 수 있다”면서 “앞으로도 도민의 입장에서 적극적으로 일하는 공직문화를 조성하고, 더욱 나은 전북도, 신뢰받는 전북도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