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7-13 21:22 (월)
전북소방, 인명구조 사각지대 해소 위해 구조진압대 운영
전북소방, 인명구조 사각지대 해소 위해 구조진압대 운영
  • 엄승현
  • 승인 2020.06.29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북도 소방본부는 7월 1일부터 농촌지역 등 구조 손길이 닿기 어려운 지역에 균등한 구조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구조진압대(Res-Pump)를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구조진압대(Res-Pump)란 구조를 뜻하는 ‘Rescue’와 화재진압차량을 뜻하는 ‘Pump Car’의 합성어로 구조대가 없는 원거리 119안전센터·119지역대의 화재진압차량에 구조전담인력과 필수구조장비를 배치하여 지역 간 차별 없는 균등한 구조서비스를 제공하는 정책이다.

구조진압대는 구조대로부터 20Km 이상 떨어진 33개 지역을 대상으로 2022년까지 단계별로 확대 운영된다. 올해는 5곳의 119안전센터(임실, 비응, 인월, 진안, 무주)와 1곳의 119지역대(칠보)에서 운영하고, 내년에는 4개의 119안전센터와 6곳의 119지역대, 2022년에는 1곳의 119안전센터와 16곳의 119지역대에서 운영한다.

홍영근 소방본부장은 “균등한 구조서비스 제공으로 도민의 소중한 생명을 구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