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8-14 14:33 (금)
전북대병원, 발전 후원금 기부 잇따라
전북대병원, 발전 후원금 기부 잇따라
  • 강인
  • 승인 2020.07.01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병원에 발전후원금 기부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유방갑상선외과 윤현조 교수의 담당 환자였던 양영미씨는 전북대병원에서 장기간 투병 후 사망했다. 고인의 사망 뒤 자녀 형진우씨는 생전에 베푸는 삶을 실천했던 모친의 뜻을 받들어 전북대병원에 발전후원금 1000만 원을 기부했다.

이어 전북대평생교육원 간병사동우회는 기부 계획을 세우고 실천하기 위해 연간 200만 원씩 5년간 1000만원의 기부를 약정했다.

또 전북의약품유통협회는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기 위한 마음을 담아 300만 원을 병원에 기부했다.

이번 기부자들의 후원금은 병원 발전과 소외된 이웃들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조남천 전북대병원장은 “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과 함께 나누기 위해 소중한 정성을 모아주신 것에 대해 깊이 감사드린다. 후원금을 기부해 준 분들의 따뜻한 마음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