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8-04 21:13 (화)
[속보] 전북 28번째 코로나19 확진자 고창 60대, 광주 교회 發 추정
[속보] 전북 28번째 코로나19 확진자 고창 60대, 광주 교회 發 추정
  • 김윤정
  • 승인 2020.07.03 10:38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 거주 정읍교도소 교도관 전북 28번째 환자
광주 교회 예배 참석 후 증상

전북에서 28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방역당국은 이번 환자를 광주지역 집단감염 N차 감염환자로 추정하고 있다.

전북도는 3일 고창에 사는 60대 남성 A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발표했다.  지난달 28일 광주지역의 한 교회 예배에 참석했으며 30일 두통, 발열 등의 첫 증세가 나타난 것으로 알려졌다. 그의 가족들은 모두 광주에 살고 있으나 정읍교도소에 근무하고 있던 A씨만 고창에 거주하고 있다.

A씨는 첫 증세가 발현된 후 이틀이 지난 2일 오전 9시30분께 전북도 보건환경연구원에서 검체 검사를 받고, 같은 날 오후 9시 20분 양성 판정을 받았다. 그는 현재 원광대병원에서 격리 치료를 받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가 입원 치료 중인 원광대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 / 사진 = 오세림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가 입원 치료 중인 원광대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 / 사진 = 오세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사랑 2020-07-04 04:26:38
티비보면서 전북사람이 그렇게 발이 넓을까 했는데 신문을 보니 광주사람이구먼
그래 걱정을 안해도 되겠구먼 전북사람들 가지말고 다른도 사람도 오지말어라
그러면 된다

ㅇㄹㅇㄹ 2020-07-03 12:51:00
광주 가지 말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