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8-10 20:53 (월)
송하진 도지사, 방문판매 업체 일제점검 및 방역수칙 미준수 엄정 대응
송하진 도지사, 방문판매 업체 일제점검 및 방역수칙 미준수 엄정 대응
  • 천경석
  • 승인 2020.07.14 2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37·38번째 확진 환자, 방문판매업 판매원

전북도 송하진 지사는 14일 군산에서 발생한 전북 37번째, 38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부천시에서 방문한 방문판매원과 소모임에서 접촉한 것으로 밝혀짐에 따라 방문판매업소에 대한 일제 점검과 방역수칙 미준수 사항을 즉시 신고토록 안내하라고 지시했다.

방문판매업의 특성상 넓은 활동반경과 밀집·밀접·밀폐된 장소에서 다수를 상대하므로 지역사회 감염확산의 시발점이 된 사례가 있기 때문에 특별한 대책이 필요하다는 판단에서 취한 조치이다. 도내에는 다단계판매업 2개소, 방문판매업 726개소, 후원방문판매업 175개소 등 총 903개 업소가 대상이다.

송 지사는 “해외입국자가 아닌 방문판매업 관련 도내 지역환자가 2명이 발생해 도민 불안감이 가중되는 상황에 따른 부득이 한 조치”라며 “방문판매업소 운영자와 판매원뿐 아니라 이용자도 반드시 방역수칙을 준수하고, 도민들도 3가지 기본수칙인 마스크 착용과 손 소독, 사회적 거리 두기를 적극적으로 실천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