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8-07 18:13 (금)
손님 가장해 금은방 금팔찌 훔친 50대 덜미
손님 가장해 금은방 금팔찌 훔친 50대 덜미
  • 송승욱
  • 승인 2020.07.28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경찰서는 손님인 척 가장해 금은방에서 귀금속을 훔친 A씨(50·여)를 절도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28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4일 오후 2시 50분께 익산시 한 금은방에서 진열장 위에 놓인 금팔찌(150만원 상당)를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금은방 주인 신고로 수사에 나선 경찰은 CCTV 분석 등을 통해 이튿날인 25일 오후 1시 50분께 A씨를 붙잡았다.

조사 결과 A씨는 손님인 척 금은방에 들어와 주인이 잠시 한눈을 판 사이에 범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해당 혐의를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구체적인 범행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