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8-10 20:53 (월)
이용호 의원 “2학기 대학 등록금 인하해야”
이용호 의원 “2학기 대학 등록금 인하해야”
  • 김세희
  • 승인 2020.07.30 2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용호 의원
이용호 의원

코로나 19로 대학생들의 등록금 인하 요구 목소리가 높은 가운데, 정치권에서 이에 힘을 보태는 주장이 제기됐다.

무소속 이용호 의원(남원임실순창)은 30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코로나 19사태가 장기화하면서 비대면 수업으로 교육의 질은 떨어졌으며, 학생들이 캠퍼스를 누비며 누려야 할 유무형의 혜택도 대폭 줄었다”며 “이런 상황에서 2학기 대학 등록금을 이전과 똑같이 내라고 하는 것은 부당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최근 대학들은 2학기에도 비대면 수업을 계속하겠다고 한다. 대면 수업을 혼합해서 한다고 하지만 제한적일 수밖에 없다”고 덧붙였다.

이 의원은 “학습권을 제대로 보장받지 못하고 있는 만큼 등록금 일부를 반환하거나 인하하라는 학생들의 주장은 정당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대학 당국이 고통을 분담해야 한다”며 “많게는 수천억씩 쌓아놓고 있는 대학 적립금을 쓰거나 재단 전입금을 확충하는 식으로 대학 재정을 늘리는 한편, 불필요한 지출을 줄여나가면서 학생들의 부담을 덜어줘야 한다”고 제안했다.

이 의원은 “정부도 대학 당국과 함께 2학기 등록금 인하 방안을 논의해 학생들의 부담을 줄이는 대책을 내놓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