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8-03 21:27 (월)
정헌율 익산시장 “폭우 피해 복구 총력” 주문
정헌율 익산시장 “폭우 피해 복구 총력” 주문
  • 엄철호
  • 승인 2020.08.02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일 정헌율 익산시장이 집중호우로 피해가 발생한 낭산면 교량붕괴 현장 등을 방문해 긴급 피해복구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지난 1일 정헌율 익산시장이 집중호우로 피해가 발생한 낭산면 교량붕괴 현장 등을 방문해 긴급 피해복구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익산시가 집중폭우 피해복구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지난 1일 최근의 집중호우로 피해가 발생해 응급복구가 한창인 낭산면 교량붕괴 현장 등 장마철 집중호우 피해 현장 곳곳을 찾아 긴급 피해복구 상황을 점검하고 주민들을 위로하는 등 불편 최소화를 위한 신속한 피해복구 완료를 약속했다.

익산에는 지난달 31일까지 누적 강수량 126㎜를 기록하는 등 갑작스런 폭우로 교량·축대붕괴, 주택 침수, 농작물 피해 등 81건의 크고 작은 호우 피해가 발생했다.

정 시장은 “예상하지 못한 집중호우로 인해 시민의 소중한 재산과 공공시설물이 큰 피해를 입었다”며 “신속한 피해조사와 복구를 실시해 주민들의 불편이 최소화 될수 있도록 전 공직자와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겠다”고 피해 주민들에게 말했다.

또한, 정 시장은 주말 휴일을 반납하고 응급복구 현장에 투입된 관련 공무원을 비롯한 공사 관계자들을 격려한 후 “전투적인 자세로 전광석화와 같이 신속 정확하게, 안전하게 복구를 완료해야 한다”며 발빠른 피해복구 및 대응을 재차 강조·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